에어비앤비 가족여행 고수들이 전하는 멋진 가족여행을 위한 조언
에어비앤비 가족여행 고수들이 전하는 멋진 가족여행을 위한 조언

작성자: /

에어비앤비 가족여행 고수들이 전하는 멋진 가족여행을 위한 조언

휴가나 주말을 이용해 여행을 떠나는 가족은 많지만 아이들과 부모님과 함께 몇 달, 심지어 몇 년 동안 전 세계를 여행하는 사람은 많지 않아요.

 

저희가 만난 가족 여행자들은 장기간의 가족 여행이 쉬운 일은 아니지만 그만한 가치가 있다고 말합니다. 에어비앤비에서는 가족 여행자들의 여행 방식에 대해 알아보기 위해 2017년 1월에서 8월 사이에 가장 많은 여행을 한 50개 가족의 이야기를 들어보았어요. 이들은 전 세계에 230만 개 이상이 등록된 가족 친화적인 에어비앤비 숙소에 머물렀습니다.

 

13개 국가의 다양한 규모의 가족들이 잊을 수 없는 가족 여행을 위한 비법을 공유했어요.

목적지 결정

가족 여행자들이 가장 많이 찾는 나라는 미국과 영국이고, 다음으로 프랑스, 이탈리아, 스페인, 일본, 캐나다, 크로아티아, 독일, 뉴질랜드의 인기가 높아요. 역사, 문화유산, 자연 경관을 기준으로 목적지를 정하기도 하고, 영국 브리스틀의 루스 맥알리스터(Ruth McAllister) 가족과 같은 경우 예산, 접근성, 날씨가 중요한 기준이지요.

여행의 핵심은 아침에 눈을 떴을 때 하루가 어떻게 펼쳐질지 모른다는데 있어요.

루스, 영국 브리스틀

가족 여행이라는 특성상 계획과 즉흥성이 알맞게 균형을 이뤄야 한다고 가족들은 입을 모아 말합니다. 1~7명의 아이들과 함께하는 여행에서 대다수의 가족들은 항공편과 첫 에어비앤비 숙소를 미리 예약했어요. 대부분 평균 3~4일 동안 한 숙소에 머물렀고 숙소에 따라 더 오래 머물기도 했습니다.

편안한 숙소

대다수의 가족 여행자들은 여행을 준비하며 첫 숙소를 예약하고, 다음 숙소를 1~2주 미리 예약했어요. 특히 온 가족이 함께 에어비앤비 숙소를 선택하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자리크(Jarik)와 마리자 얀센 반 렌스부르그(Mariza Jansen van Rensburg) 부부의 경우, 12살 아들이 좋은 숙소를 찾는 달인이 되었어요. 6주째 되어서는 아들 혼자서 숙소를 정하게 되었지요. 세탁기, 인터넷, 충분한 공간과 같은 가족 친화적인 편의시설 외에도 위치가 중요한 요소입니다. 관광지 뿐만 아니라 공원과 대중교통 시설에 가까운 숙소인지를 보지요.

마리자는 “짧은 휴가와는 달리 장기간 여행을 할 때는 학교 공부를 하고, 식사를 준비하고, 숙소를 찾을 충분한 공간이 필요해요. 단 며칠간 머무는 숙소라도요.”라고 말합니다.

에어비앤비 숙소를 이용하면 현지인들이 실제 살고 있는 집과 동네에서 그들이 살아가는 방식을 경험할 수 있어요. 호스트와 교류하는 과정에서 뜻밖의 즐거움을 만나는 경우가 종종 있지요.

자리크와 마리자 얀센 반 렌스부르그, 오스트레일리아

짐을 가볍게 해야 하는 장기간 여행에서 에어비앤비 숙소에 머무는 시간은 아이들에게 안정감을 줍니다. 체크인을 할 때마다 새로운 기대감도 생기지요. 두 아이와 여행한  잉글랜드 서리의 미셸 로버트슨(Michelle Robertson)은  “아이들이 새로운 숙소에 가서 둘러보는 것을 너무 좋아해요.” 라고 말합니다.  

 

일정은 간단하게

아이 동반 여행에서 가족들이 동의하는 원칙이 있습니다. 유연한 태도와 단순하고 무리 없는 일정이지요.

대부분의 가족들은 새로운 여행지로 이동할 때 검증된 순서를 따릅니다. 첫째 날은 숙소에 적응하는 시간을 가져요. 동네 슈퍼마켓에서 장을 보고, 걷거나 자전거를 타는 등의 방법으로 동네에 무엇이 있는지 둘러봅니다.  

가장 좋은 정보원은 에어비앤비 호스트라고 많은 가족들이 한목소리로 말합니다. 4세 아들과 72세 노모와 함께 100일간 여행한 중국의 하이페이 리(Haipei Li)는 “여행을 통해 많은 친구를 사귀었는데 특히 호스트가 많았어요. 에어비앤비의 특별함은 사람 간의 교류라고 생각해요.” 라고 말합니다.

에어비앤비의 장점은 호스트와 만나고 이야기를 나누며, 숙소 정원이나 가까운 놀이터에 가고, 호스트의 반려동물이나 주변의 야생 동물과 교류하며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다는 거예요.

오용순, 한국

모르는 것 수용하기

장기간 여행은 누구에게나 부담스러울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가족 여행을 경험한 부모들은 자녀들에게 좋은 영향이 있다고 말합니다. 여행이 아니라면 만나지 못할 새로운 언어, 문화, 삶의 방식을 경험할 수 있기 때문이지요.

8살과 10살의 두 아들과 여행한 루스는 “아이들이 무척 재미있어 했어요. 흥미로운 사람들을 만나고, 평생 간직될 추억을 만들며, 의견을 정립하고 기존의 생각에 의문을 품으며, 새로운 기술을 배웠어요.”라고 말합니다.

3명의 형제 및 부모님과 함께 32개 장소를 여행 한 12살 루조우 얀센 반 렌스부르그(Ruzow Jansen van Rensburg)는 친구들과 헤어져 있는 게 힘들었지만 다른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여행의 유익함에 대해 말했어요. “처음에는 그렇게 오래 여행하면 지루하거나 힘들 거라고 생각했어요. 하지만 그렇지 않았어요. 시간이 지날수록 여행이 더 좋아졌어요. 자신감이 높아져서 이제 무엇이든 해낼 수 있어요.”

저는 다른 나라의 새로운 문화와 삶의 방식을 배우는데 관심이 많아요. 세계 여행을 할 수 있게 해준 멋진 부모님이 있어서 행복해요. 이 멋진 여행을 절대 잊지 못할 거예요.

율라인 얀센 반 렌스부르그(Eulain Jansen van Rensburg), 9세

질문, 의견, 기타 문의사항은 press-kr@airbnb.com으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