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자: /

아태지역 여행자 76% ‘음식’이 여행지 선정에 영향

에어비앤비, 키친 오브 아시아 캠페인 실시

에어비앤비가 한국, 호주, 싱가포르, 태국, 중국, 일본, 인도인 6,97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아태지역 여행 설문조사 결과, 아태지역 여행자들의 여행이 적극적인 경험으로 변하고 있다고 발표했다.

응답자의 76%는 현지 음식이 여행지 결정에 영향이 있다고 답했다. 특히 인도는 87%에 달한다. 그리고 10명 중 6명(59%)은 새로운 경험이나 체험을 원했다. 이처럼 현지 음식 체험이 여행의 중요한 요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여성이 새로운 음식에 적극적, 싱가포르 여행자가 음식 가장 중요해

한국(59%), 중국(73%), 인도(74%), 일본(80%), 싱가포르(84%), 태국(69%)의 여성 여행자가 남성보다 현지 음식을 맛보는 경험의 중요성에 대해 높게 평가한다. 남성(76%)이 현지음식에 대해 더 많은 관심을 보인 국가는 호주가 유일하다.  여행에서 현지 음식이 가장 중요한 국가는 싱가포르(81%)고, 한국은 58%를 차지한다.

태국 55세 이상 여행자는 밀레니얼 세대보다 새로운 음식에 과감하게 도전

한국(59%), 호주(77%), 중국(65%), 인도(72%), 일본(83%), 싱가포르(79%) 여행자 중 18~24세의 연령대가 새로운 생각에 가장 열려 있고 현지 음식을 중요하게 생각한다. 반면 태국 여행자중 새로운 요리 도전에 제일 열린 태도를 보인 세대가 55세 이상(82%)라는 의외의 결과가 나왔다.

여행자도 숙소에서 현지 요리에 도전 – 부엌 있는 에어비앤비 숙소 80%

응답자 절반(46%)가량은 주방시설 미비로 인해 숙소에서 요리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고, 43%는 외식을 선호한다고 답했다. 그러나 아태 에어비앤비 숙소 80% 이상에는 주방 시설이 구비되어 있다. 에어비앤비 게스트는 트리하우스, 바닷가 빌라, 로프트, 아늑한 도심 아파트 등 어디에서나 음식을 직접 요리할 수 있다.

음식체험 트렌드가 부상하자, 에어비앤비는 아태지역 저명한 스타 셰프 4명을 선정해 ‘에어비앤비 키친 오브 아시아(Airbnb Kitchens of Asia)’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파트너십을 체결한 셰프는 화려한 수상경력을 자랑하는 한국 유현수(Tony Yoo), 인도 마니시 메로트라(Manish Mehrotra), 태국 이안 키티차이(Ian Kittichai), 일본 코우 켄테츠(Koh Kentetsu)다. 세프는 아시아 대표 휴양지를 모티브로 여행자들이 숙소에서 간단한 현지 식재료 10개 이하로 30분내 조리하는 초간단 레시피를 선보인다. 또한 4개 휴양도시의 요리솜씨가 뛰어난 현지 호스트도 특별 레시피를 제공해, 요리를 꺼리고 시간이 부족한 여행자도 숙소에서 간편하게 현지요리에 도전할 수 있다.

샤오금홍(Siew Kum-Hong) 에어비앤비 아시아 태평양 지역 총괄은 “’에어비앤비 키친 오브 아시아’ 프로젝트를 통해 아시아 최고 셰프 4인과 에어비앤비 호스트가 함께 요리에 대한 아이디어를 공유했다. 그 결과 한국, 인도, 태국, 일본 요리 문화를 담은 레시피가 탄생, 이제 여행자들은 에어비앤비 숙소나 집에서 여행지에서 맛본 음식을 누구나 쉽게 도전해 볼 수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에어비앤비는 음식 체험을 원하는 여행자들을 위한 다양한 식음료 트립을 제공한다. 인도 델리에서 점심 식재료를 직접 채집해 요리하고, 한국 가정집에서 전통식 가정식 요리를 배우며, 일본에서 미소 요리의 대가에게 요리법을 전수받는 등 에어비앤비에서 다양한 체험을 할 수 있다.

별첨 )

설문조사 방법

싱가포르에 베이스를 둔 유고브 (YouGov Singapore Pte.)에서 한국, 호주, 싱가포르, 태국, 중국, 일본, 인도에서 각각 추출한 7,269명의 표본 중 아시아 태평양 전역의 6,979명을 대상으로 여행 설문 조사를 실시했다. 조사는 2017년 9월 11일~14일에 온라인으로 진행, 각 국가의 18세 이상의 모든 성인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키친 오브 아시아 셰프 4인 약력

한국: 유현수(Tony Yoo), 미쉐린 스타 셰프, 두레유(Dooreyoo) 오너 셰프, 서울

강원도의 시골 마을에서 자란 유현수 셰프는 할머니와 아버지로부터 자연에서 얻은 신선한 재료를 이용한 요리에 대한 영감을 얻었다. 미쉐린 스타 셰프인 그는 자연에서 얻은 현지 식재료를 고집하는 모든 한식 전문 셰프다. 일찍이 미쉐린 2스타 레스토랑인 샌프란시스코 소재 아쿠아(Aqua)에서 셰프로 활동하며 글로벌 무대에 등장한 유현수 셰프는 한국으로 돌아와 다수의 모던 한식당 에서 총괄 셰프로 활동했고, 이십사절기 레스토랑이 미쉐린 1스타로 선정되었다. 현재 모던 한식 레스토랑인 두레유(Dooreyoo)의 오너 셰프로 유기농 및 전통 발효 식재료를 이용한 요리를 선보인다.제주 자연에 매료된 에어비앤비는 유현수 셰프와 협력하여 여행자들이 제주의 풍미가 가득한 건강한 요리를 직접 만드는 손쉬운 요리법을 소개한다. 그는 인공 향료를 사용하지 않고 현지 요리와 음료를 결합한 모던 한식을 개발하며, 에어비앤비는 키친 오브 아시아 캠페인을 통해 천연 식재료만을 이용하여 만든 진정한 한국의 맛을 소개하기 위해 노력한다.

인도: 마니쉬 메로트라(Manish Mehrotra) 셰프, 인디언 액센트(Indian Accent) 오너 셰프, 뉴델리 및 뉴욕

인도 비하르 주 파트나(Patna, Bihar) 출신 마니시 메로트라 셰프는 뭄바이에서 호텔 경영학을 공부하며 음식에 대한 열정을 키웠다. 그의 요리 스타일은 “모던 인도 요리”, “세계화된 인도 요리”로 요약된다. 2009년 인도 뉴델리에 첫 번째 레스토랑을 열기 전, 그는 9년간 아시아를 여행하며 다양한 아시아요리를 연구했다. 2010년, 2012년 아메리칸 익스프레스(American Express)가 선정한 인도 최고셰프상, 비르 상비(Vir Sanghvi)상을 수상했다. 2012년 인디안 레스토랑 어워드(Indian Restaurant Award)에서 올해의 셰프로 선정되었다. 직접 운영하는 레스토랑 인디언 액센트는 2015년, 2016년 연속 “산 펠레그리노(San Pellegrino)가 선정한 최고의 인도 레스토랑”에 이름을 올렸다. 마니쉬 메로트라 셰프는 인도 현지 식재료와 다양한 향신료를 사용한 간단 요리법을 개발하여 현지인과 관광객 모두의 입맛을 사로 잡았다. 에어비앤비는 모던 인도 요리에 대한 그의 전문성과 창의성을 인정하여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일본: 코우 켄테츠(Koh Kentetsu) 셰프, TV 방송인, 40권 이상 요리책 저자, 도쿄

코우 켄테츠 셰프는 요리사였던 어머니 에이린 리(Eirin Lee)에게서 요리에 대한 열정을 물려받았다. 그는 쉽고 건강한 요리법 개발에 즐거움을 느끼고, 현지에서 나는 제철 식재료를 위주로 사용한다. 세 아이의 아버지이자 요리교육과 남성 요리 참여 주창자. 그는 “Manpukugohan for Children”, “Oyatsumeshi”, “Bento”, “Koh Kentetsu’s Oyako Shokudo” 등 40여 권에 달하는 요리책 저자이자 TV 요리 프로그램과 잡지에 자주 등장하는 유명인이다. 에어비앤비는 “Belong Anywhere”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키친 오브 아시아 캠페인을 통해 전 세계 사람들이 하나가 되는 장을 마련하고자 노력한다. 코우 켄테츠 셰프는 음식이 사람들의 삶과 세 아이의 아버지로서의 인생에 미친 영향을 에어비앤비와 공유하고, 전 세계 가족에게 그의 실제 경험과 현지에서 생산된 식재료를 이용한 요리법을 소개하고자 한다.

태국: 이안 키티차이(Ian Kittichai), 수상 경력에 빛나는 유명 셰프, Cuisine Concept Co 창업자, 오너 셰프, 방콕

“에어비앤비와 파트너십을 체결해 기쁩니다. 세계를 여행하며 에어비앤비와   태국 요리를 소개할 수 있어 전 세계가 제 집처럼 느껴집니다.” 성공적인 셰프인 그의 경력은 신선한 현지 식재료를 사기 위해 어머니와 새벽 시장을 다니며 시작됐다. 그는 새로운 태국 요리를 개발하고 전세계에 소개하는 데 매우 열정적이다. 월도프 호텔(Waldorf Hotel) 프렌치 레스토랑 클로드(Claude’s)에서 요리를 배우고 셰프로서 경력을 쌓았다. 이후 호주, 뉴욕, 인도, 스페인 등 전 세계 각지에서 다양한 상을 수상하고 현재는 태국에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프랑스정부는 그의 공로를 인정하여 2015년 4월 농업 공로 훈장을 수여했다. 현재 이안 키티차이 셰프는 여러 나라에 그의 이름을 내 건 레스토랑을 운영하고 있다. 요리책 저술과 태국 아이언 셰프 출연으로 많은 팬을 보유한 유명인이다. 모험을 좋아하고 현지 태국 음식을 통해 사람들을 연결하고 경험을 공유하는 그는 에어비앤비 키친 오브 아시아 캠페인의 최적의 파트너로 전 세계 여행객들에게 태국 요리의 즐거움을 공유하기 위해 노력한다.

질문, 의견, 기타 문의사항은 press-kr@airbnb.com으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